[닫기 X]

회사소개 광고문의 즐겨찾기
로그인 회원가입 ID/PW찾기
회사소개 고객센터 광고안내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01월 20일 (수) 12:14 주요뉴스
명의탐방 신제품정보 오늘의동정 데스크칼럼 커뮤니티 구인 구직
HOME > 제약/유통 프린트 기사목록 l 이전글 다음글
'듀피젠트®', 청소년 약제비 일부 지원
청소년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의 치료제 접근성 보장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는 ‘듀피젠트®프리필드주 200밀리그램(성분명: 두필루맙, 유전자재조합, 이하 듀피젠트®)’ 투여 아토피피부염 환자를 대상으로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알렸다.

해당 프로그램은 환자들의 치료비 부담을 경감하고 적절한 시기에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환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듀피젠트®는 국소치료제로 적절히 조절되지 않거나 이들 치료제가 권장되지 않는 만 12세 이상 청소년 및 성인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치료에 승인된 최초의 표적 생물의약품으로, 작년 10월에 200밀리그램이 국내 추가 출시됐다.

듀피젠트® 200밀리그램은 만12세 이상의 몸무게 60kg 미만의 청소년 아토피피부염 환자에게 투여되며, 그 외 60kg 이상 청소년 및 성인 환자에게는 300밀리그램이 투여된다. 현재 듀피젠트® 건강보험 급여는 성인 환자만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듀피젠트® 200밀리그램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은 건강보험 급여 대상이 아닌 청소년 환자들을 위해 사노피에서 별도로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듀피젠트® 200밀리그램 투여 환자 중 ▲듀피젠트® 허가사항에 충족하여 200밀리그램을 사용하면서 ▲가구 중위소득기준 180% 이하에 준하는 환자를 대상으로 적용된다.

특히, 청소년 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은 상대적으로 높은 수준의 불안, 열등감, 우울감 등의 심리적 문제를 비롯해 또래집단으로부터의 소외, 괴롭힘을 당하는 등 부정적인 사회적 관계를 경험할 확률이 높다.

이처럼 아토피피부염으로 인해 심리·사회적으로 고통받고 있는 청소년 환자들은 이번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듀피젠트®의 질환 치료 뿐 아니라 삶의 질 개선으로 이어지는 치료 혜택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의 스페셜티 케어 사업부인 사노피 젠자임을 총괄하는 박희경 사장은 “성인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산정특례 적용이 시작되어 성인 환자들의 치료 환경이 개선되어 기쁘다”면서도 “아직 치료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청소년 중등도-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의 치료제 접근성을 보장하기 위해 듀피젠트® 200밀리그램 약제비 일부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듀피젠트® 약제비 일부 환급 및 지원 프로그램은 회사 콜센터(02-568-8246) 및 홈페이지 (https://www.sanofi.co.kr/ko/newsroom/notice/20200507-2)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한편, 듀피젠트® 300밀리그램 투여 환자들은 2020년 1월 1일부터 위험분담제(RSA)에 적용되어 건강보험 급여를 적용받고 있으며, 급여 조건에 부합하지 않는 듀피젠트® 300밀리그램 전액본인부담 환자들은 RSA 세부운영 지침에 따라 환급액을 반환받고 있다. 2021년 1월부터는 중증 아토피피부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산정특례가 적용됨에 따라 급여 적용을 받는 성인 환자들의 경우 1회 7만원으로 듀피젠트를 투여받을 수 있다.

[노용석 기자] ys339@daum.net
[성인병뉴스] cdpnews@cdpnews.co.kr  기사입력 2021-01-11, 12:56
- Copyrights ⓒ 성인병 뉴스 & cdp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공 [성인병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윤동섭 연세대 의무부총..
“디지털 혁신 플랫폼 구
 이동호 서울아산병원 ..
 이석환 대한대장항문학..
폐동맥 고혈압 치료제 '카나보센..
한국콜마와 캐나다 제약바이오기업 파마사이언스의 합작법인인 파마사이언스코리아가 폐동맥 고혈압 ..
2018년 국가암등록통계
「건강보험 비급여관리강화 종합대책」
101개 병원, 제4기 1차년도(’21~’23) 전문병..
"탄탄한 감염병 대응 체계 갖춰야"
“적정 수가 기반 개원환경 개선 절실”
“진료실 폭행은 심각한 범죄행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