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X]

회사소개 광고문의 즐겨찾기
로그인 회원가입 ID/PW찾기
회사소개 고객센터 광고안내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01월 19일 (화) 20:14 주요뉴스
명의탐방 신제품정보 오늘의동정 데스크칼럼 커뮤니티 구인 구직
HOME > 해외소식 프린트 기사목록 l 이전글 다음글
늦은 밤 음주, 수면의 質 악화
“술 마실 때마다 물 두 잔 마시면 도움”

미국인 남성은 여성보다 음주로 인해 수면을 잃었다고 말할 가능성이 더 높았으며(75% 대 60%), 35-44세 성인(78%)의 경우 너무 늦은 밤에 술을 마셔 수면을 빼앗기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AASM(American Academy of Sleep Medicine) 설문 조사에서 미국인 5명 중 1명이 취침 시간에 너무 가깝게 술을 마셨기 때문에 수면을 잃고 있다고 밝혔다.

Mayo Clinic의 수면 의학 의사인 Kannan Ramar 박사는 “알코올이 수면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취침 시간에 음료를 마시면 부정적인 영향이 더 많다."면서 "알코올 사용은 수면을 파편화하여 하룻밤 동안 더 자주 깨어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연구에 따르면 취침 1시간 전에 적당한 양의 알코올을 섭취하면 멜라토닌 생성이 감소하여 24시간 수면-각성주기를 조절하는데 도움이 되는 내부 시계를 방해 할 수 있다는 것이다.

AASM은 알코올이 수면에 미치는 영향으로 ▲새로운 수면 장애를 유발하거나 불면증 및 폐쇄성 수면 무호흡증을 포함한 기존 장애를 악화시킨다. ▲머리, 목, 목의 근육이 과도하게 이완되어 수면 중 정상적인 호흡을 방해 할 수 있다. ▲특히 하룻밤 동안 더 자주 화장실에 가도록한다. ▲수면 보행 및 수면 섭취를 포함하여 부 수면 증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알코올과 관련된 수면 장애는 다음날 피로를 유발할 수 있다는 등의 폐해를 들었다.

또한 AASM은 알코올 관련 수면 문제를 피하는 방법으로 다음과 같은 팁을 소개했다.

▲잠자리에 들기 3~4 시간 전에 마지막으로 마신다. ▲술을 마실 때마다 물 두 잔을 마신다. 이렇게 하면 시스템이 알코올을 씻어내는데 도움이 된다. ▲팽만감과 가스를 유발할 수 있는 거품이 많은 음료를 마시지 않는다. ▲잠자리에 들기 전에 가벼운 간식을 먹는다. 음식은 알코올 흡수 속도를 지연시켜 혈중 알코올 함량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HealthDay News)

<임 재익기자 cdpnews@cdpnews.co.kr>
[성인병뉴스] cdpnews@cdpnews.co.kr  기사입력 2021-01-11, 7:43
- Copyrights ⓒ 성인병 뉴스 & cdp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공 [성인병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윤동섭 연세대 의무부총..
“디지털 혁신 플랫폼 구
 이동호 서울아산병원 ..
 이석환 대한대장항문학..
폐동맥 고혈압 치료제 '카나보센..
한국콜마와 캐나다 제약바이오기업 파마사이언스의 합작법인인 파마사이언스코리아가 폐동맥 고혈압 ..
2018년 국가암등록통계
「건강보험 비급여관리강화 종합대책」
101개 병원, 제4기 1차년도(’21~’23) 전문병..
"탄탄한 감염병 대응 체계 갖춰야"
“적정 수가 기반 개원환경 개선 절실”
“진료실 폭행은 심각한 범죄행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