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X]

회사소개 광고문의 즐겨찾기
로그인 회원가입 ID/PW찾기
회사소개 고객센터 광고안내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03월 22일 (수) 16:03 주요뉴스
명의탐방 신제품정보 오늘의동정 데스크칼럼 커뮤니티 구인 구직
HOME > 해외소식 프린트 기사목록 l 이전글 다음글
인슐린 가격 최대 75% 인하
Novo Nordisk, 내년부터 인하 계획
노보 노디스크사의 일부 인슐린 제품 가격이 인하된다.

Novo Nordisk사는 2024년 1월부터 노보로그와 노보로그 믹스 70/30에 대해 75%의 가격 인하가 있을 것이며, 노볼린과 레베미르는 65%의 인하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Novo Nordisk사의 시장접근 및 홍보담당 Steve Albers 수석 부사장은 "노보 노르디스크는 환자의 경제성, 시장 역학 및 진화하는 정책 변화의 균형을 이루는 지속 가능한 경로를 개발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당뇨병을 앓고 있는 환자들이 우리 회사의 인슐린을 감당할 수 있도록 보장하는데 전념하고 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브랜드 화되지 않은 사전 충전 인슐린 펜, 장기 작용 및 단기 작용 인슐린 병, 사전 혼합 인슐린 제품도 브랜드 제품의 낮아진 가격에 맞는 인하를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인하 결정은 이달 초 인슐린 가격을 70% 인하하겠다고 밝힌 제약회사 일라이 릴리의 비슷한 조치에 이은 것이다.

당뇨병 연구소에 따르면, 미국인의 약 10%가 당뇨병을 앓고 있으며, 그들 중 일부는 인슐린을 지속적으로 공급받아야 한다.

비영리 제약회사인 시비카는 이미 작년에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세 가지 인슐린 제품의 저가 버전을 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힌바 있다.

<이상현기자 gurumx@naver.com>
[성인병뉴스]   기사입력 2023-03-15, 10:32
- Copyrights ⓒ 성인병 뉴스 & cdp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공 [성인병 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박 정웅 가천대 길병원..
“난치성 호흡기질환 관리
 이평복 대한통증학회장
 김선회 한국췌장암네트..
동아제약, 정맥순환개선제 '디..
디오스민 600mg 함유, 정맥부전 치료 위해 1일 1정 복용 동아제약이 정맥순환개선제 ‘디오라인 정 ..
『OECD 보건통계 2022』로 보는 우리나라 보..
제5차 국민보건의료실태조사 결과
상병 수당 시범사업
'수술실 CCTV 설치' 논란
"탄탄한 감염병 대응 체계 갖춰야"
“적정 수가 기반 개원환경 개선 절실”